2012.08.14 16:48

 

 

지난 여름 신나게 놀았던 추억으로 안양 야외 수영장을 다시 한 번 찾기로 했네요.

하지만... 전날 내린 많은 비, 그리고 당일도 비가 내린다는 예보에 걱정이 되어서 계획을 취소했었습니다.

 

그런데, 아침에 하늘을 보니 비가 올 날씨는 아니라는 생각에 다시 계획을 수정해서 이번에는 <삼막사> 계곡에 가기로 했습니다.

 

처음으로 가 본 삼막사 계곡은 전날 내린 비로 수량도 충분하고 그늘도 져있어서 놀기에 그만이였습니다!!!

 

 

콸콸콸 쏟아지는 수많은 소소한 작은 폭포로 이어져 내려오는 계곡의 물은 정말 발이 시릴 정도였습니다!!!

...네, 정말 시렸습니다!! 그래서, 아이들이 추워서 놀지 못하겠다네요!! ^^;

 

그래서 고민 끝에 다시 안양야외수영장으로 발길을 돌렸습니다.

 

 

매번 느끼는 거지만 참으로 잘 숨겨진 매표소입니다.

첫날에는 매표소를 찾느라 정말 고생을 했었습니다!! ㅋㅋ

 

 

이번에는 발도 들이지 못한 성인용 풀입니다. 대단히 깊지는 않지만 아이들이 놓기에는 좋습니다~

 

 

역쉬~ 아이들에게는 유스풀만한 곳이 없지요~ 주위를 빙빙 돌면서 수영하는 것도 재미있고, 안전하게 낮은 안쪽에서 노는 것도 재미있습니다.

사람들이 굉장히 많을 줄 알았는데 의외로 사람들이 적어서 놀기에 더 좋았습니다~

사진을 늦게 찍는 바람에 사람들이 더 없네요~ ^^*

 

6시 30분 폐장이라는 소리에 6시 20분까지 놀고 나왔습니다.

그리고, 저녁도 먹고... 너무 피곤하게 잠이 들었습니다.

너무 피곤하다보니 '달콤한 피곤'이라기 보다는 '고통의 피곤'이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아... 피곤해라~ ㅋㅋ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08.24 14:50

2011.08.05

안양종합운동장에 야외수영장이 있다고 해서 다녀왔습니다.
사실, 한강둔치에 있는 수영장보다는 좀 작지 않을까 생각했었는데, 아니더군요!
그늘이 없어서 눈에 화상을 입었던 한강수영장에 비해서 안양수영장은 그늘막도, 나무도 많고 좋았습니다.
주차장도 바로 앞에 있어서 더욱 편했습니다.


새벽부터 줄을 서서 들어가야 하는 것은 뭐 당연한 일이라 생각했는데, 안양 야외 수영장에서는 기다리는 모습이 안타까웠는지 예정된 시간보다 거의 한 시간이나 앞당겨서 입장시켜주었습니다!
그저 고마울 따름이였지만, 일행이 다 오지 않은 상태여서 당황을 했었다는... ^^;


아이들이 수영을 배우기 시작한 지 어언 5개월... 이제는 얼추 수영하는 척은 합니다~ ㅋㅋㅋ
물도 깨끗하고, 아이들이 놀기 좋게 풀들을 만들어 놓아서 즐겁게 놀다가 왔습니다.

정말 오랜만에 나온 햇살을 즐기다 왔습니다. 썬크림 듬뿍 바르면서 말입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비산3동 | 안양시설관리공단 야외수영장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