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3.10 20:47

 

아이들이 바쁜 걸음으로 서삼릉을 빠져나와 바로 옆에 있는 경마교육원으로 향합니다.

말을 보지 못할 수도 있다고 아무리 뜯어 말려도 달려갑니다.

그래... 뭐, 말이 없으면 어쩔 수 없고, 말이 있으면 땡잡은 거다!! -_-+

이곳은 한국마사회에서 관리를 하는 곳이더군요!

 

 

경마교육원같지 않게 마치 공원처럼 조성되어 있어서 즐거운 마음으로 산책을 시작했습니다.

옆에는 아주 멀~리, 멀리 말을이 뛰어놀고 있는 것이 보였습니다.

 

 

 

중간에 화장실이 있는데, 너무 예쁘네요. 

화장실도 이렇게 꾸미니 자연과 하나가 된 듯 보여서 좋았습니다. 

 

 

그렇게 그냥 산책하듯 길을 따라가는데, 헉!! 말입니다!!!

정말 말이 있습니다!! 만져볼 수도 있습니다!!!

아마도 관람객들을 위해서 특별히 준비해놓은 말인 것 같았습니다.

당근을 준비해오신 분들도 계시더군요.

아이들이 원망을 합니다. 왜 당근이 없냐고...

얘들아... 우리 여행 코스에 이 곳은 없었단다... ㅠㅠ

그래서 아이들은 얼른 풀을 뜯어서 먹여봅니다.

안먹습니다... 자꾸 먹입니다.

어쩔 수 없이 말이 먹어주었습니다. 고맙다, 말아~

 

 

 

 

 

포토존도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말들이 너무 멉니다. 하지만, 참으로 넓고 아름다운 곳이였습니다.

 

  

 

 

나오다가 아이들이 화장실이 급하다고 해서 마사회 건물 화장실을 이용하였습니다.

아이들이 다시 과천 경마장에 놀라가자고 합니다.

그래, 서울 올라가면 한 번 가자~ ^^*

그렇게 아이들과 기분좋게 피곤한 몸을 이끌고 집으로 돌아왔네요~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03.18 12:04



2010.8.10

만화와 애니메이션을 좋아하는 엄마를 둔 아이들의 숙명이랄까요?
만화와 애니메이션과 관련된 박물관을 자꾸 찾게 되네요~ ㅋㅋㅋ

가까운 부천에 <한국 만화 100년을 날다> 특별전시가 있다는 말을 듣고 부랴부랴 달려갔습니다.
도착한 만화 규장각은 생각보다 너무 좋았습니다!


역시, 너무 예쁜 포토존이 규장각에 들어서기 전부터 잔뜩 있습니다~ ^^
포토존은 요즘 아이들이 좋아하는 캐릭터들로 채워져 있었습니다.



마침 윤준환화백의 기증전이 열리고 있었습니다.
어릴 적 열광했던 꾸러기를 원본으로 볼 수 있다니 이런 영광이 어디 있을까요!!
아이들과 원본으로 꾸러기를 보다보니 꾸러기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 나옵니다.


꾸러기 만화의 마지막 칸을 비워서 아이들 스스로 채우는 체험이였지요.
어찌나 신나게 상상을 하면서 칸을 채워나가는지요~ ㅋㅋ


자랑스레 자신들의 작품을 들고 포토존에 나선 아이들입니다!


꾸러기의 유일한 러브라인! 꾸러기와 맹자의 포토존입니다.


2층에 만들기 체험도 있어서 전시를 보기 전에 만들기 체험부터 하였습니다.
핸드폰 고리와 조트로프를 만들었습니다.
조트로프를 만들며 애니메이션의 원리를 공부하니 아이들이 쉽게 이해를 하더군요.


드디어, 본 전시에 들어갔습니다.
친절한 도슨트의 설명을 들으며 전시를 보기 시작했습니다.


사실, 만화는 좋아하지만 우리나라 만화 역사에 대해서는 문외한이였다는 것을 절실히 깨달았습니다.
아이들도 시사만화로 시작한 우리나라 만화에 대해서 자세히 배울 수 있는 시간이였습니다.


길창덕 화백의 꺼벙이! 정말 꾸러기와 쌍벽을 이루며 어린 시절을 수놓았던 만화지요~ ㅋㅋㅋ
무슨 내용의 만화인지 모르는 아이들도 캐릭터가 마음에 든다고 하네요.


제가 여자여서 그런가, 이 만화는 본 적이 없더군요. 제목도 잊었네요~ 아시는 분??


박기정 화백 <도전자>의 주인공 훈이입니다.
관동 대학살로 일본인들에게 부모를 잃은 후, 본에 대한 분노와 적개심을 주먹으로 풀어가던 훈이가 권투라는 스포츠를 만나 정정당당하게 일본 사회에 도전하는 만화였습니다. 훈이의 방황, 아픔, 갈등 그리고 화해가 극적으로 그려진 만화였지요.


진짜 옛날에 드나들던 만화방과 똑같이 재현해놓은 공간입니다! ㅋㅋ
추억이 새록새록 합니다~ 아줌마, 여기 쥐포 하나요!!



힘들었던 시절을 재현해 놓은 공간도 있었습니다. 


80년대 하면 역시 '만화잡지' 아니겠습니까!!
보물섬, 점프를 시작으로 르네상스 등으로 이어지던 그 시절의 만화잡지 위에 앉아서 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뒤에 보이는 노란색이 바로 '만화가 명예의 나무'입니다.
한국을 대표하는 만화가들의 캐릭터와 사인들을 볼 수 있습니다.


4층에 올라가면 체험존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라이트 박스를 이용한 캐릭터 따라 그리기 체험입니다. 
캐릭터가 그려져 있는 종이 위에 흰 종이를 덧대어서 따라 그려보는 체험으로 은근히 아이들이 좋아하더구요!


디지털 패널을 이용해 '나만의 캐릭터'를 꾸며보는 체험입니다.
터치스크린으로 마음대로 꾸민 후 옆 화면에서 자신이 만든 캐릭터가 나타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꿈꾸는 만화가'의 방에서 자고 있는 큰 머리 만화가입니다.
이 만화가의 머릿 속을 한 번 들여다 볼까요?


만화가의 머릿 속에는 참 많은 것들이 들어있습니다.
재미있는 상상, 즐거운 이야기, 엽기적인 생각들.... ㅋㅋㅋ


크로마키 체험코너도 있습니다. 화상합성을 하는 것으로 만화 속 주인공이 되어보는 것이지요.
유료체험입니다! -_-+
배경은 1994년 영챔프에서 연재를 시작해서 아직까지도 끝을 맺지 못하고 있는 우리나라 대표 무협만화 '열혈강호'입니다.
갔다 온지 오래되서 맞다는 확신은 없습니다만... ^^;


이렇게 예쁜 불빛의 통로가 있었는데 왜 있었는지 기억에 없네요... 왜 이런 공간이 있었을까요? ^^;


80년대에 학교를 다녔다면 절대로 잊지 못할 만화 "공포의 외인구단"
직접 투수가 되어서 엄지의 꿈을 이루어주기 위해서 공을 던지는 체험입니다.
공을 던지고 있는데 아련히 들리는 노래
'난 네가 기뻐하는 일이라면, 뭐든지 할 수 있어~어~...'
환청인가요?? ㅋㅋ


여자라면 역시 순정만화!
본능이 이끄는 데로 아이들도 순정만화 코너에서 정신을 못차리네요~ ㅋㅋ



김동화 화백의 아카시아! 맞나요? 제 기억으로 아카시아였던 것 같은데~


4층에서는 4D영화가 수시로 상영이 되었습니다. 보고 또 보셔도 됩니다~

우리 나라 만화에 대한 역사를 알 수 있는 곳, 만화 규장각입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상3동 | 뮤지엄만화규장각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03.03 09:29



2010.5.5

집다리골 자연휴양림에서 형님네와 즐거운 한 때를 보내고 다시 서울로 돌아오는 길.
역시 그냥 집으로 올 수는 없지요~ㅋㅋ

평소 가려고 벼르던 하늘공원에 갔습니다.
봄이라서 사실, 억새도 없었지만 그냥 가보고 싶었습니다.
그런데, 정말 깜짝 놀랄만한 것이 있더군요.
토끼풀들이 어찌나 큰지 거의 손바닥만했습니다.


몇 개 따다가 눌러놓았는데요, 진짜 너무 크더군요. 하늘공원이라서 그런가요? ^^;


봄이라서 예쁜 꽃들이 한창 피어있었습니다.


이름모를예쁜 꽃들을 구경하며 산책을 즐겼지요.


동그란 볼을 밟는 곳이였는데... 정확한 명칭은 기억이 나질 않네요... ^^;
아무튼 신나게 그 길 끝까지 갔었는데요... 양말을 모두 버렸습니다....  그래도, 많이 건강해졌겠지요~




하늘공원에 있는 거대한 설치물입니다. 이것도 기억이 가물가물... 아무튼 올라가니 전망이 좋더군요.


공원 내에 포토존도 많았습니다. 특히 예쁜 포토존이네요.




산책도 끝나고 아이들과 탐방객안내소에서 하늘공원 역사를 공부할 수 있었습니다.
척박한 쓰레기 매립장에서 아름다운 공원으로 복원된 내용과 자원재활용에 대한 것도 알 수 있었습니다.
하늘공원의 자랑, 풍력발전기도 보았는데, 안타깝게도 그날은 전혀 바람이 불지 않아서 풍력발전기가 움직이는 모습을 볼 수 없었습니다.


가끔 보이던 이곳이 난지도였었다는 증거입니다. 왠지 이 묘한 조화가 지금의 하늘공원이 매력이 아닐까요?

작년 가을, 꼭 다시 가보리라 했는데 못가봤습니다.

내년에는 꼭 억새풀에게 인사 한 번 건네야겠습니다.


집으로 돌아가려고 하늘공원에서 걸어 내려오는데 대단한 개미떼를 만났습니다.
깨끗한 자연의 증거일까요, 배고픈 자연의 증거일까요?




지나가다 만난 개미에게 과자 조금 나누어 주고는 다 자기가 나누어 준 것 마냥 이야기합니다.
다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정말 지나가다 본겁니다, 기다린 거 아닙니다!
그때 지나가며 궁금해하던 꼬마에게도 같은 말을 해주고 싶네요~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동 | 하늘공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02.25 22:05


2010.8.28

허준박물관에 갔습니다.
2,4째 토요일은 무료 관람인 관계로 4째주 토요일에 갔지요~ ㅋㅋ
큰 아이의 꿈이 한의사여서 꼭 한 번 가보리라 마음먹고 있었던 곳입니다.
그런데, 의외로 가까워서인지 잘 안가게 되더라구요.
마침 비가 무지무지 많이 내려서 관람객이 별로 없었습니다.

박물관 내 사진 촬영이 안되서 자세한 내용은 올릴 수 없으나, 아이들이 체험활동 할 수 있는 것들이 아주 많이 있었습니다.
약재 종이로 포장하기, 약재 갈기, 자르기 등등...
얼마전 대장금 드라마를 함께 봐서인지 아이들이 시료하는 방법이나 과정에 많은 관심을 보였습니다.
드라마 허준도 봐야할까봐요~ ^^;



허준 박물관 입구입니다. 날씨가 흐려서인지 굉장히 어두워보입니다.


허준과 의녀가 함께 포토존을 만들어주고 있습니다. 둘째 아이 표정이 아주 일품(?)입니다..ㅋㅋ


친절한 도슨트 선생님께서 설명을 해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약재 가는 체험을 하고 있습니다. 도구가 너무 멋져서 저도 한 번 해보았는데, 은근 재미있네요~

아이들과 한 번쯤 와볼만한 곳이라는 생각입니다. 두 번오면 더욱 좋을 듯~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서구 가양제2동 | 허준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