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2.26 11:51

 

새만금방조제를 달려 부여로 향했습니다.

정말 방조제가 어찌나 기~인지 달려도 끝이 없더군요...

 

아무튼 부여에 늦게 도착해 기와마을에서 숙박을 했습니다.

숙박할 곳이 마땅치 않은 부여에서 기와마을은 하룻밤 머물기 좋은 곳이였습니다.

 

두번째 밤이라 아이들은 전날과 다르게 금새 잠이 들었습니다... 고맙다... ㅠㅠ

 

첫 목적지는 국립부여박물관!

부여박물관에는 어린이박물관이 있어서 좋았습니다.

원래는 해설시간이 아니였는데 특별히 해설을 해주셔서 더욱 감사했습니다. 어린이박물관은 백제 금동대향로를 테마로 전시가 되어 있었습니다.

 

 

해설이 끝나고 아이들을 남자팀, 여자팀으로 나누어 여러 가지 게임을 하였습니다.

활동지 풀기, 백제 문양 뜨기 등... 그 중에서 가장 재미있고, 의미있는 체험은 바로 '정림사지 5층 석탑' 쌓기였습니다. 탑을 쌓는다는 것이 얼마나 많은 집중력과 균형감을 요구하는지도 알게 되었고, 조각을 맞추며 탑의 부분 명칭도 알게 되어 좋았습니다.

 

 

 

정림사지 5층 석탑 쌓기는 남자팀이 이겨서 초콜릿을 많이 받았습니다.

추운 날씨, 초콜릿이 몸의 온도를 높여서 추위를 막아준다기에 상으로 주었네요~ ㅋㅋㅋ

 

어린이박물관 한 켠에는 백제의상을 입어보는 코너가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옷 뿐만 아니라 모자와 신발 등이 구비되어 있어서 아이들에게 더없이 좋은 경험이 되었습니다.

 

이제, 백제 의상도 입어보았으니 사랑의 전설을 따라 궁남지로 가볼까 합니다~ ^^*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02.27 23:20



2011.1.22

아침에 국립고궁박물관 교육을 마치고 부랴부랴 국립민속박물관 어린이박물관으로 달려왔습니다.
추운데 열심히 달렸더니 땀이 다 나더군요~ ^^;

ㅌㅌㅌㅌㅌㅌㅌ
추운데도 꿋꿋이 사진을... ^^;


이야기 숲 속에서 무슨 일이? 는 모두 알고 있는 동화 속에서 아이들이 노는 체험이라고 합니다.


시간이 되서 올라가자 가장 먼저 눈에 띄는 거울! 아이들에게 포즈를 취하라고 하니 트롱프뢰유로 다져진(?) 기본기를 여지없이 발휘해주시더군요!! ㅋㅋ


바로 옆에는 빨간모자 포토존이 있었습니다. 늑대를 심하게 혼내는 작은 아이입니다!


헨젤과 그레텔의 과자집이네요. 먹을 수는 없습니다! ^^;


브레멘 음악대와 함께하는 악기체험 코너입니다. 네 개 정도의 악기가 악보와 함께 있었습니다.


아이들이 몇 번 타다 만 놀이기구입니다. 나오는 곳이 좀 특이합니다.


아이들이 가장 시간을 많이 보낸 체험입니다. 에니메이션을 직접 그려서 볼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돌아가는 통이 너무 커서 에니메이션이 잘 되지 않았다는... ^^;


백설공주의 난장이 집입니다. 신발까지 벗은 작은 아이! YOU WIN!!


난장이의 집 한 켠에 작은 공간입니다. 무얼 하는 것인지 잘 모르겠더라는...


세계의 동화책들을 모아놓은 코너입니다. 
외국어로 되어있어서 내용은 전혀 알 수 없었습니다만 그림들이 참 예쁘더군요!


콩쥐팥쥐의 밑빠진 항아리 체험입니다. 이거 은근 재미있었습니다.


동화의 내용을 맞춰보는 퍼즐 코너입니다. 인기가 별로 없었지요.


백설공주의 거울로 만든 요술거울입니다. 얼굴이 비출거라 생각했는데, 그냥 정신없는 그래픽만 볼 수 있었습니다.


퀴즈를 맞추는 코너입니다. 빈자리를 찾을 수 없어 그냥 보기만 했습니다. 가장 인기가 있었던 코너입니다.


체험장 중간에 있는 소원의 나무입니다. 열심히 써서 나뭇잎을 매달았네요~


헨젤과 그레텔의 과자집. 별로 먹음직스러워 보이지 않았습니다.


유일한 놀이공간. 흠... 타는 아이들이 거의 없었습니다.


에니메이션을 볼 수 있는 공간. 정말 통이 너무 크네요!

결론적으로 6세 이상의 아이들은 가지 않는 것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입니다.
공간도 굉장히 협소하고, 재미도 없습니다. 차라리 '심청전'이 오히려 나았습니다.
에니메이션을 그리는 체험이 없었으면 아이들이 시간을 못채우고 나왔을 지도 모르겠습니다.
상상력을 자극하는 내용이나 호기심이 생기는 내용이 전혀 없었다고 생각합니다.

혹시, 6세 이하의 아이들은 50분 정도 재미있게 놀 수 도 있을 지도 모른다는...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운효자동 | 국립민속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02.25 23:51


2010.7.22

드디어, 벼르던 체험학습을 하게 되었습니다.
원래는 '그릇이야기'를 예약하고 싶었는데 실패했습니다. 꼭~ 담엔!! ㅋㅋ

'책 읽어주는 박물관'은 그야말로 책을 읽어주시고, 그에 해당하는 만들기 체험을 하는 것입니다.
우리나라 최초의 국가, 고조선에 대한 책을 먼저 읽어주셨습니다.
좀... 재미없게 읽어주셨습니다... ^^;
그리고, 곱은옥 목걸이를 만들었습니다.
빨대와 플라스틱을 이용해서 만들었는데, 의외로 모양이 좋습니다~
아이들이 한동안 이 목걸이를 차고 다녔을 정도로요!


체험이 끝나고 다시 국립중앙박물관에 가서 청동기 시대, 고조선 유물을 보았습니다.
굉장히 흥미있어 하더군요.
특히나 곱은옥 목걸이 앞에서는 자신들이 만든 목걸이랑 비교를 해보느라 정신이 없었습니다.
아직... 삼국시대까지 밖에 못봤는데, 어느 세월에 조선시대까지 보려나요~ ^^;


작은 아이가 도슨트 선생님의 손을 붙잡고 다니는 바람에 선생님께서 고생이 많으셨답니다.
그래도, 친절하고 즐거운 해설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청동기 시대를 보고 나오는데, 목조건축물에 대한 전시가 이루어지고 있었습니다.
거의 사진 전시라서 사진만 열심히 보다가 왔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동 | 국립중앙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02.25 23:43



2010.7.14

국립중앙박물관 내에 있는 어린이박물관을 예약하여서 갔습니다.
지난번에 국립중앙박물관에 갔었는데, 예약을 해야하는 줄 모르고 갔다가 체험을 못하고 왔었지요.
이번에는 잊지않고 예약을 하고 들어갔습니다.
그런데... 카메라를 잊고 갔네요... ㅠㅠ

아무튼, 아이들이 할 수 있는 체험들이 많았습니다.
깨어진 그릇도 맞추어 보고, 장군복을 입어도 보고,
탁본을 떠보기도 하고, 탈을 만들어 보기도 하면서 신나게 놀았습니다.

한참을 놀다가 보니 야외 마당도 있습니다.
에너지체험도 겸할 수 있는 좋은 놀이터더군요.
아이들이 노는 동안 저도 열심히 패달을 밟으며 라디오를 들었답니다~ ^^*

다음에는 체험학습을 하러 와야겠습니다!!
그리고, 꼭 카메라를 가지고 가야겠습니다!!!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동 | 국립중앙박물관 어린이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02.25 23:39


2010.5.21

와우정사에서 나와 집으로 오려다 보니 너무 아쉬워서 수원 박물관으로 발길을 돌렸습니다.
멀리까지 가서 그냥 오기는 아쉽더라구요~ ㅋㅋ



먼저 수원 박물관의 어린이 박물관에서 신나게 체험을 하였습니다.
어린이 박물관 앞에는 수원 화성을 짓기 위해서 만들었던 거중기의 모형이 놓여 있었습니다.
열심히 도르레로 큰 나무토막을 올리는 중입니다.


정조대왕의 6살(?) 때 쓰신 柗竹을 보고는 자기들도 할 수 있다며 열심히 붓글씨를 써보았습니다.



깨진 그릇을 맞추는 퍼즐입니다. 고고학자들의 발굴에 대한 체험도 할 수 있지요.


어린이 박물관을 나와 수원 박물관으로 갔습니다. 88올림픽을 기념하는 전시가 되어 있었습니다. 금메달을 따고(?) 자랑스러워 하는 딸들입니다~ ㅋㅋ

이후, 수원의 역사에 대한 도슨트의 친절한 설명을 듣고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수원이 수원이라고 불리게된 유래는,
옛날 수원이 고구려의 영토로 편입되었을때, '매홀’즉, 물고을이라는 발음의 표기로 추청되는 이름으로 불리웠으며, 여기에서 한자식 지명인 수원(水原)이 유래되었다고 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 수원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02.25 16:53


2010.11.19

오늘 국립중앙박물관 어린이박물관에서 '그릇 이야기'체험을 하고 왔습니다.
두 분의 선생님께서 어찌나 구수하고 재미있게 수업을 진행하시는지 열심히 따라하다보니 어느새 수업이 끝났네요!

큰 아이 친구와 함께 가서 큰 아이가 더 신나게 수업을 들었습니다.
몸으로 그릇도 만들어 보고, 눈감고 그릇을 만져보기도하고, 그림자로 그릇을 맞춰보기도 하고, 맘에 드는 그릇을 그려보기도 하면서 그릇에 대한 많은 생각을 할 수 있었습니다.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아이들이 신석기 빗살무늬토기, 고려 상감청자, 조선 백자 달항아리를 신나게 중얼 거리는 소리를 들으며 슬금 웃음이 났습니다. 아마... 나중에는 잊으려나?? ㅋ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동 | 국립중앙박물관 어린이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