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만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7.11 박물관? <범패박물관> - 인천 구양사
2012.07.11 21:28

 

 

 

헉... 1년도 더 지난 체험을 올리려니 얼굴이 다 화끈거립니다... ^^;

뭐... 하지만, 그렇다고 안올릴 수도 없으니 두 눈 질끈 감고 다 올리렵니다~ 뻔뻔~

 

오전에 달동네박물관과 백스테이지 체험을 끝내고 시간이 남아서 <범패박물관>이라는 곳을 찾아 나섰습니다. 사실, 그 당시 경기도 박물관을 모두 돌면서 도장을 받으면 선물을 준다는 이벤트에 혹해서 그만... ^^;

아무튼 범패박물관을 찾으러 골목골목을 돌아보았지만 도저히 찾을 수가 없어서 지나가던 주민에게 여쭈어보니 바로 범패박물관 앞에서 헤매고 있었더군요!!

 

 

사실... 박물관 같아보이지는 않았습니다. 그냥 야트마한 2층 가정집에 꾸며놓은 전시관 정도라고 볼 수 있겠더군요!

 

 

그래도 열심히 찾아 헤맸으니 박물관 관람을 해야겠지요~

 

 

범패란 절에서 주로 재를 올릴 때 부르는 노래로, 범음. 어산이라고도 합니다. 부처님의 공덕을 찬양하는 노래로서 불교 이전의 브라만교에서 비롯되었다고 합니다.

 

 

역시 노래에는 춤이 빠져서는 안되지요, 범패와 작법무에 대한 설명으로 작법무는 범무라고 하며 재를 올릴 때 추는 모든 춤을 말합니다. 범패가 목소리로 불전에 공양드리는 것이라면, 작법은 몸 동작으로 공양을 드리는 것입니다.

 

 

범패와 범무에 관련된 전시물 뿐만 아니라 불교 전반에 걸친 전시물들이 있었습니다. 워낙 박물관의 규모가 작은 탓에 전시물의 양은 그리 많지 않았지만 평소에는 접하기 어려운 다양한 물건들을 볼 수 있었습니다.

 

 

 

 

 

2층으로 된 박물관이라 2층은 층계를 올라가야 하는데 층계참에 장식된 불상들입니다. 

 

 

와우정사를 다녀온 후 불두에 대한 친근감을 갖게 되서인지 왠지 편안해 보이는 불두에 잠시 발걸음을 멈추었습니다. 범패박물관은 굳이 찾아다니며 관람을 할 만한 박물관은 아니지만 근처 지나갈 일이 있으면 잠시 들러도 좋을 박물관이였습니다.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