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찰교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3.29 마이크로 세계 탐험 '현미경 관찰교실' - 선유도공원
2011.03.29 13:23




2011.3.26

선유도공원에서 '현미경 관찰교실'을 하기에 날도 많이 풀리고 해서 즐겁게 다녀왔습니다.
어디에서 하는 지 몰라서 선유도공원 안에서 한참 헤맸네요~ ㅋㅋ


선유도공원에서 하는 체험의 대부분은 '환경교실'에서 하더군요.


여러 가지 체험을 하는 공간이라 전시되어 있는 작품들이 많았습니다.


곤충이나 새 박제도 있었구요.
조금 일찍 도착했더니 선생님들께서 친절하게 설명을 해주셨습니다.


현미경으로 보는 체험이 처음이 아니여서 그런지, 아이들이 큰 흥미를 느끼지 않더군요.


나중에 다른 학생들도 참석했는데, 처음에는 저희들 뿐이였답니다.
그런데, 의자가 너무 맘에 들어서 한참을 탐내며 쳐다보았습니다.
선유도 공원의 의자 대부분은 저렇게 예쁜 나무의자랍니다~ ^^


현미경 교실이 시작되었습니다. 왼쪽의 선생님은 현미경의 역사를, 오른쪽의 선생님은 현미경으로 관찰하는 것에 대해서 가르쳐주셨습니다.

현미경의 역사는 굉장히 짧더군요. 
133년 전에 맨처음 개발된 현미경은 현재의 돋보기를 매달아놓는 수준이였습니다.
이후 열심히 개발을 하여 현재의 전자현미경까지 발전을 했다고 합니다.
100년 여만에 이런 쾌거를 이루다니 대단합니다.

현미경 교실에는 광학현미경과 전자현미경이 모두 구비되어 있었습니다.
1500배 전자현미경은 처음 보는 거라 신기했네요.

현미경이 인류 역사 발전에 얼마나 큰 공헌을 했는지도 배웠습니다.
세균의 발견으로 의학이 발전되었고, 안전유리, 타이어, 기능성 옷 등 현미경이 없었다면 결코 개발되지 않았을 것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관찰은 발전의 어머니"라고 말씀해주셨는데, 처음에는 현미경 관찰교실에 큰 흥미를 보이지 않던 아이들이 나중에는 너무 재미있어하였습니다.


현미경으로 관찰할 수 있는 시간이 있었는데, 카메라로 찍을 수 있냐고 여쭈어 보았더니 가능하다고 하십니다.
그래서, 진짜될까? 하는 의구심과 함께 카메라를 접안렌즈에 대보니 정말 사진이 찍히네요!! 정말 신기했습니다!!

왼쪽 위 : 나란히맥 / 오른쪽 위 : 차상맥 / 왼쪽 아래 : 그물맥 / 오른쪽 아래 : 물벼룩

현미경으로 보는 세상은 참 많이 달랐습니다.
결코 눈으로는 볼 수 없는 아름다운 세계에 다녀온 기분이네요.
선생님께서 고이 키워오신 물벼룩도 볼 수 있어서 너무 좋았습니다.
그냥 사진으로만 보기에는 아쉬워서 동영상으로 찍어왔습니다.

여러분, 소개해드립니다. 다음은 물벼룩입니다!!! 짜잔~~ ^^*



전 너무 예쁘더라구요~ ㅋㅋ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제2동 | 선유도한강공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생각의 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